청주홈페이지제작 아이비텍

◆쇼핑몰구축 컨설팅
[쇼핑몰구축과 운영]
[오픈마켓 판매노하우]
[몰디자인과 상품페이지]
[쇼핑몰 홍보와 광고전략]
[쇼핑몰구축 묻고답하기]


   고객지원

   | 뉴스/트렌드

 

News & Trend   

Date : 2002/05/22, Hit : 3718
제목    리얼네임즈 한글키워드 서비스중단 (5/22)
작성자   운영자
화일   

마이크로소프트가 다국어 도메인 서비스 제공업체인 리얼네임즈와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고 리얼네임즈가 파산절차를 밟음에 따라 이 회사 서비스 계약을 맺고 사업을 해온 국내업체 및 한글키워드등록자들에게 막대한 피해가 예상된다.
 
미국의 유력지 워싱턴포스트는 11일자(현지시각)에서 “한 소식통에 따르면 리얼네임즈가 이미 80여명의 직원을 해고하고 13일부터 자산처분 등 파산절차를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며 “적지 않은 키워드가 6월말 이전에 사라질 것”이라고 밝혔다.
 
리얼네임즈의 한국 공식파트너인 전민원 한글인터넷센터 사장도 “13일 오전 리얼네임즈측으로부터 마이크로소프트와 갱신 계약체결에 실패했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밝혀 이를 공식 확인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2000년 초부터 다국어도메인서비스를 제안한 리얼네임즈와 손잡고 인터넷 익스플로러에서 키워드를 리졸브(키워드를 실제 인터넷주소로 변환해주는 작업)해주기로 계약하고 지난해에도 동일한 계약내용을 갱신한 바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측에서 다른 방식으로 키워드연결서비스를 지원하지 않는 한 리얼네임즈에 등록돼 있는 키워드는 더이상 익스플로러에서 다국어도메인서비스에 이용될 수 없다는 얘기다.

이에 따라 리얼네임즈와 연간 계약을 맺고 대행사업자(레지스트라)로 활동해온 한글인터넷센터는 물론 센터와 대행계약을 맺고 키워드등록을 받아온 국내의 20여개 도메인 업체들(리셀러) 및 키워드 등록자들에게 연쇄 피해가 미칠 전망이다.

한글인터넷센터는 올초까지 11만원을 받고 키워드를 등록받았고 올 2월부터 가격제를 변경, 베이직키워드는 7만1500원 플러스키워드는 21만원에 판매해왔다. 현재까지 한글인터넷센터를 통해 등록해 기간이 만료되지 않은 한글키워드는 모두 2만개이므로 서비스가 여기서 중단될 경우 직접적인 피해규모는 등록자들에게 보상해야 할 최소 22억원에서 최대 42억원 정도로 추정된다.
 
등록자마다 계약맺은 시점이 다르기 때문에 당장 피해규모를 파악하기는 어렵다는 것이 업체측의 설명이다. 그러나 리셀러와 등록자들의 서비스 지속이 불가능해짐에 따라 빚어지는 간접적인 피해까지 고려하면 파장은 더 커질 전망이다.
 
그러나 전민원 사장은 국내업체들에 대한 배상책임에 대해 “정황을 정확히 파악한 후 빠른 시일 내에 대책을 마련해 공표할 것”이라면서도 “피해규모 확인 후 손해배상을 청구하겠지만 레지스트라는 대행사업자일 뿐이기 때문에 도메인 판매에 대해 모든 책임을 지지는 않는 것이 관례”임을 분명히 했다.
 
다국어도메인서비스는 영어에 익숙지 않은 사용자들도 자국어로 인터넷을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하기 위해 웹브라우저의 URL입력창에 해당 국가의 언어로 미리 키워드를 등록해둔 뒤 이를 입력하면 웹사이트로 바로 연결되도록 고안된 서비스다. 리얼네임즈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지원을 등에 업고 연간 사용료 49∼498달러를 받으며 키워드를 등록받아 왔다.

한편 자국어로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는 환상적인 구호로 전세계 네티즌을 사로잡았던 리얼네임즈가 이렇게 침몰함에 따라 여기에 기대를 걸고 한글키워드를 등록했던 국내 도메이너들 사이에 해외 도메인사업자에 대한 불신이 증폭될 가능성이 크다. 이는 최근 고가의 무선숫자도메인 서비스를 선보이며 국내시장 공략에 나선 웹넘에게도 적지않은 부담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또 마이크로소프트가 제3의 사업자와 손을 잡을지 여부는 아직 전망하기 이르지만 국내의 경우 한글인터넷센터의 경쟁사업자였던 넷피아닷컴이 최대의 수혜를 입게 될 것이란 게 업계의 관측이다.

2002년 5월 14일 전자신문